DSLR / 캐논 / 헝그리 망원렌즈 EF-S 55-250mm F4-5.6 IS STM 구입했어요.

DSLR 구입할 때 딸려온 번들렌즈만 몇 년째 계속 사용했어요. 그러다 얼마전에 렌즈를 하나 구입했습니다. 처음 사는 게 힘들지 한번 사고 나면 계속 산다는데, 그말이 맞는 거 같아요. 산 지 며칠 되지도 않았는데, 단렌즈도 하나 사고 싶다는...

망원렌즈 EF-S 55-250mm F4-5.6 IS STM 구입

구입한 렌즈는 EF-S 55-250mm F4-5.6 IS STM입니다. 일명 헝그리 망원렌즈죠. 망원렌즈는 갖고 싶고 돈이 없을 때 택할 수 있는 최선의 선택이라고 하네요. 돈이 없어서일 수도 있지만, 망원렌즈를 얼마나 사용할지 몰라서 선택하는 경우도 많다고 해요. 괜찮다고 소문난 망원렌즈는 꽤 비싸거든요.

캐논코리아 공식 수입 제품과 병행 수입 제품이 있는데, 병행 수입 제품으로 구입하면 많이 저렴하기는 해요. 그런데, 정품 등록이 되지 않고, AS할 때 문제가 생길 수 있다고 합니다. 어떻게 할까 고민하고 있었는데, 마침 해외에 나갈 일이 있어서 면세점에서 샀어요. 면세점에서 구입한 것도 정품 등록이 가능합니다.

이름 분석

EF-S 55-250mm F4-5.6 IS STM 이름 분석을 해보면...

  • EF는 Electro Focus의 약자입니다. S는 Short back focus의 약자라고 하네요. EF는 풀프레임에, EF-S는 크롭바디에 사용하는 렌즈라고 합니다.
  • 55-250mm는 초점 거리입니다.
  • F4-5.6는 최대 조리개값입니다.
  • IS는 Image Stabilizer의 약자입니다. 이미지 흔들림 방지하는 기능입니다.
  • STM은 Stepping Motor의 약자입니다. AF 맞출 때 소음이 적어서 동영상 촬영시 좋다고 합니다.

심플한 모양

생김새는 심플합니다. 어떻게 보면 번들렌즈를 늘린 느낌입니다.

줌을 하면 경통이 주욱 나옵니다. 꽤 길죠.

렌즈가 길어서 그런지, 카메라에 장착하니 좀 멋져보이기는 하네요. 렌즈 후드는 ET-63입니다. 호환 렌즈 후드를 사용하면 잘 맞지 않는다는 말이 있어서 정품으로 구입했습니다. 22,000원...

아웃포커싱

망원렌즈를 사용하면 아웃포커싱을 쉽게 할 수 있어요. 대충 찍어도 아웃포커싱이 돼요.

망원렌즈의 주 목적이 아웃포커싱은 아닌 거 같지만, 요거 만으로도 구입하기 잘 했다는 생각이 듭니다.

정품등록

캐논 렌즈를 구입했다면 캐논 홈페이지에서 정품등록하세요. AS 기간이 1년 연장되어 총 2년 동안 AS 받을 수 있습니다.